미니기기 코리아

로그인 해주세요.

리뷰 게시판 *IT 전자제품, 가전, 차량 등의 리뷰를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Alternative

리뷰 Galazy Z Flip 3 실사용 위주 후기

IMG_2046.JPG

 

얼리버드 투고한 플립3에 유심을 넣고 카톡 인스타 기본앱 등등 실사용 환경과 유사하게 만든 후, 들고 하루종일 여행 갔다왔습니다.

카메라나 음향, 게임은 제가 전문성이 없기 때문에 성능과 배터리, 종합적인 사용성 위주로 평가하도록 하겠습니다.

원래는 간단하게 쓰고 미게에 올리려 했는데, 쓰다보니 장문이 되고 리뷰에 올려도 되겠다 싶어서 부끄러움을 참고 리뷰 게시판에 올려 봅니다. 텍스트로 가득하므로 지루할 수 있습니다ㅠ

 

[경고] 이 사용자는 플립3 뽕에 가득 차 있어 편향된 서술을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 사람이 평소 사과농장을 차려놓고 살고 있으며, 삼성기기를 사고 싶다는 생각을 이전에 한 번도 한 적이 없었음도 밝힙니다.

 

1. 성능

SD888 + 8기가램 조합입니다. 둘 다 세간의 '핫'한 이슈인데, 결론적으로는 문제 없습니다.

발열은 아래에서 따로 이야기하기로 하고, 성능만 이야기하겠습니다.

아무런 하자 없는 플레그쉽 성능 입니다.

여행 중 카카오톡 + 지도 + 웹서핑 + 백그라운드에서 블루투스 이어폰으로 로컬 음악 재생 이라는 조합을 전부 셀룰러로 해보았습니다. 아이폰SE2 기준 1시간가량에 배터리 40% 정도 닳게 만드는 꽤 고달픈 작업인데요. 아무 문제 없이 전부 120Hz로 소화합니다. 앱 전환 시 딜레이 없고, 제스쳐 사용해서 홈화면으로 갑자기 나가도 렉 없습니다. 여행 중이다 보니 위 사용패턴에서 앱 사용 중 사진도 많이 찍었는데, 카메라 앱 바로 켜지고, 셔터 딜레이 없고, 사용 후에도 나머지 앱들 전부 백그라운드에서 잘 생존해 있습니다.

게임은 제가 평가 가능한 게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정도인데(이거도 한 1년만에 해봤네요...), HDR-극한 기준 프레임 잘 유지하는 듯 했습니다. 하지만 교전 중에는 끊어짐이 좀 발생하네요. 발열 파트에서 자세히 설명드리겠지만 888 달고선 본격적인 게이밍 기기로는 힘들 듯 합니다.

결론은, 적어도 제 패턴에서는 성능으로 불만 가질 점은 도저히 보이지 않습니다. 하지만 게임 하시는 분은 상세한 리뷰를 보셔야 하겠습니다.

* 다만, 낮은 배터리(15% 미만)에서는 절전모드로 들어가지 않았음에도 특정 앱에서 120Hz가 해제된 것처럼 갑자기 버벅이는 증상이 총 3회 있었습니다. 설정 앱을 켜고 스크롤을 하자 바로 다시 120Hz로 돌아오는 것으로 보아선 버그인 듯 싶습니다만, 지켜봐야 할 듯 합니다.

 

2. 발열

상당히 궁금해하시는 부분일텐데요. 결론은 '삼성이 온도제한을 걸어놓은 듯 하다' 입니다.

게임을 하거나 동영상을 길게 찍으면 AP가 위치한 상판이 뜨거워지긴 합니다. 하지만 막 특별히 뜨겁다거나 비정상적으로 높은 온도로는 생각되지 않는 정도의 발열입니다. 플레그쉽 기기에서 게임을 하면 발생되는 일반적인 열으로 보입니다. 888 탑제된 다른 기기들 리뷰 보면 45도 이상으로 가는 기기도 보이는데, 플립3의 발열은 극단적인 온도로는 잘 가지 않는 듯 합니다. 아마도 예상이지만 온도 관련 스로틀링을 세게 걸지 않나 싶습니다.

위에서 말씀드린 '카카오톡 + 지도 + 웹서핑 + 백그라운드에서 블루투스 이어폰으로 로컬 음악 재생' 조합에서는 게임보다는 덜하나 꽤 존재감 있는 발열이 있습니다. 하지만 이것도 타 기기 사용했을 때와 비교해서 특별하다고 생각되지는 않습니다.

여담으로 게임 직후 최대로 뜨거운 상태에서도 앱 구동이나 UI 동작은 아무 일 없다는 듯 매끄럽습니다. 버벅임 없습니다. 카메라도 바로 열리고 동작 잘 됩니다.

평소 사용 중에는 Wifi로 웹서핑만 이라는 이상적인 환경에서도 상판에 미열이 잘 발생합니다. (아이폰 SE2 기준 발열 전혀 없는 동작) 무시하기는 힘든 수준의 열임은 확실합니다. 아마 여름철 이 정도의 온도로 손에 장기간 닿으면 불쾌감이 있을 수 있다고 봅니다.

하지만 여기서 의외의 요소가 들어옵니다. 플립 특유의 폼펙터입니다.

발열의 주 원인인 AP와 카메라는 상판 상단에 있습니다. 하지만 플립 특성상 사용 시 손에 주로 닿는 부분은 하판 전체와 상판 하단 일부입니다. 제 사용 환경에서는, 게임이 아닌 이상 상판에 열이 아무리 발생해도 손이 닿는 부분까지는 전해지지 않았습니다. 장기간 사용하면 손 상단에 닿는 부분이 미지근해지기는 한데, 체온 때문인지 발열 때문인지 알 수 없는 수준입니다.

결론적으로, 일반적으로 세로로 쥐고 쓸 때 발열이 거의 느껴지지 않습니다. 아니, 느껴질 수가 없습니다. 이건 물리적인 사실입니다.

 

3. 배터리

이건 이전에도 말씀드렸지만,

1) 투고 기기 특성상 평상시 생활 패턴을 재현 불가능

2) 투고의 짧은 시간 때문에 제대로 테스트할 수 있는 날이 하루밖에 없어 신뢰성이 떨어짐

3) 모든 사람의 사용 패턴이 판이하게 다름

이 두 가지 때문에 제대로 된 판가름이 불가능합니다.

따라서 간단히 범위만 제시해드리겠습니다.

120Hz 자동밝기 하루 사용 기준, 화면켜짐 4시간 반에서 5시간 반 정도 갈 것으로 보입니다.

집에서 와이파이로 유투브랑 웹서핑, 카톡과 인스타만 할 때는 화면켜짐 6시간 이상 나오고,

외부에서 최대 밝기로 거의 고정되어 있다시피한 상태에서 위에서 말한 온갖 일을 다 하는 상황에서는 화면켜짐 4시간이 나왔습니다.

이를 미루어 보아 라이트하게 사용 시 5시간 이상, 세게 사용 시 4시간 반 정도의 화면켜짐 시간이 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출시 당시 S10 정도 간다고 생각하면 좋을 듯 합니다.

 

4. 충전

15W PD 충전 기준 체감되게 느립니다. 완충이 1시간 반 이상, 거의 2시간 정도 보이는 모양을 보입니다.

특히 50% 이상 구간에서 충전속도가... 56%에서 연결했는데 예상 시간이 50분 정도가 나왔습니다ㅠ 답답합니다.

게다가 50% 미만의 빠르게 충전되는 구간에서는 발열도 심합니다. 이때는 배터리가 존재하는 하판까지 같이 뜨거워져서 들고 사용하기 좀 불쾌할 정도입니다.

무충은 시도를 안해봤는데... 속도나 발열 둘 다 지옥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5. 외부화면

커지고, 시계 커스터마이징이 되는 건 좋습니다. 알림 내용을 꽤 자세하게 볼 수 있고, 특히 카메라 뷰파인더로 사용하기에 이제 괜찮은 수준이라 좋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사용성이 제한적입니다. 시간과 날짜, 배터리 잔량을 바로 확인 가능하고 두번 두드려 켜서 스와이프하면 알림, 날씨, 음악, 삼성헬스 등등을 확인 가능합니다. 그런데 그게 답니다. 스마트워치 라고 생각하시면 되는데, 여전히 기능이 너무 제한적인 데다가 알림만 보려고 해도 두 번 두드려 켜고 스와이프하는 동작을 해야 합니다. 이건 좀 개인 취향일 수 있는 게, 스마트워치에 익숙해지다 보니 이러한 일련의 작업들이 귀찮아졌습니다. 스마트워치를 사용하지 않으시는 분들께는 꽤 유용할 수도 있겠네요.

하지만 그럼에도 알림 체크 이상의 무언가를 하려면 플립을 펴야 함은 변화가 없습니다. 아쉽습니다.

 

6. 크기와 무게

무게는 183g으로 전작과 동일하고 아주 가벼운 편은 아니지만, 크기 때문에 무겁다는 느낌은 한 번도 받지 않았습니다.

두께도 접었을 때 17.1mm, 폈을 때 6.9mm로 전작과 거의 차이 나지 않습니다. 하지만 측면 디자인이 납작하게 바뀌어서 전작들 대비 두꺼운 느낌이 많이 줄었습니다.

접고서 쥐었을 때, 전작들은 두껍고 동글동글한 여성 화장품 파우치의 느낌이 난다면, 플립3는 손거울 느낌이 납니다.

많이 날렵해졌다는 느낌입니다.

개인적인 감상이긴 하지만 차이가 꽤 크게 다가왔기 때문에 기술해 봅니다.

 

7. 기타

지문인식 아주 잘 되고, 삼성페이 좋고, 120Hz 디플 색감 화사하고 좋고... 문제되는 부분이 없다시피 합니다.

카메라가 탑급이 아닌 것과 펀치홀 크기가 좀 큰 것 정도?

카메라는 제가 전문이 아니라 다른 분들께 분석을 맡깁니다만, 탑급이 아니라는 것 정도는 문외한인 저도 보이긴 하더라고요. 망원의 부재가 특히 아쉬웠네요. 어느새 갤럭시는 줌하는 맛에 길들여져서... 하지만 줌을 제외한 상황에서는 2021년 기기라는 상황에 흠을 내지 않을 정도로 좋습니다. 게다가 그 덕에 카메라 퍼포먼스 증가 라는 의도치 않은 장점도 얻어서, 카메라는 어느 정도 이상만 되면 되는 저는 좋아라 했습니다.

특기할 만한 건 방수 지원입니다. 전 손에 땀이 많은 편이고, 그게 아니더라도 한국의 여름은 습한 편입니다. 주머니에 넣어 다니는 남성 특성상 먼지도 많이 들어가고요. 폴드를 대여받았을 때는 많이 신경쓰이는 부분이었는데, 이번 플립은 대여받고 자유로히 사용하면서 손에 땀이 차도, 비가 와도, 화면에 큰 먼지가 좀 묻어 있어도 신경 안 써도 된다는 게 꽤나 큰 심리적 장점으로 다가왔습니다. 폴더블에 방수 지원시킨 공돌이들에게 무한한 존경을 표합니다.

 

[결론]

저는 현재 플립의 디자인에 몸과 마음을 둘 다 뺏겼기 때문에, 최대한 중립적으로 결론을 내 보겠습니다.

 

1) 나는 플립을 왜 펼쳐서 사용해야 하는지 모르겠다. 쓸 때마다 펼쳐서 사용하는 건 동작의 낭비일 뿐이다. 그로 인해 파생되는 길쭉한 화면도 싫다.

2) 나는 125만원 이상의 플레그쉽 기기를 사면 카메라는 당대 최고급이길 바란다.

3) 나는 충전속도가 느리면 답답하거나 사용패턴 특성상 치명적이다.

4) 나는 8기가 램 기기의 사후지원 미래가 심히 걱정스럽다.

 

위 네 가지에 해당되는 분이 아니라면, 메인용으로 실사용하기에 최고의 기기라고 생각합니다.

플립3는 현재 폼펙터에서 완성형의 물건입니다. 방수방진 지원에 120Hz 탑제, 발열 문제로부터 자유로움, 강력한 성능, 그리고...

 

IMG_2054.JPG

IMG_2056.JPG

 

말도 안 되는 아름다움까지.

 

저는 사과농장을 차린 이후 구매하고 싶은 기기는 6기가 램이 들어갈 차세대 아이폰 미니밖에 없었고, 그마저도 출시 직후가 아닌 가격이 떨어진 이후에 사고 싶었습니다만,

플립3를 보고 디자인 하나만으로도 현재 구매하고 싶은 기기에 바로 등극했습니다.

그리고 투고로 사용해보고 난 다음, 그 예상은 확신이 되었습니다. 정말, 사고 싶습니다.

투고가 이렇게 무서운 건 줄 몰랐습니다.

내일 반납 시에 흠집 등으로 귀속처리가 되면 진짜 돈을 지불하고 데려올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들기 시작했습니다...

 

더 장기간 사용해보고 다양한 환경에서 테스트해보고 싶었지만, 얼리버드 투고가 2박 3일, 실질적으로 하루종일 사용은 하루밖에 안 되어서 아쉬울 따름입니다. 다음 얼리버드 투고는 얼리버드인 만큼 대여 기간을 최소 3박 4일 정도로는 늘려 주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래도 이런 귀중한 기회가 있는 게 어디냐만은... 이슈가 있을 수 있음을 앎에도 대여해주는 건 칭찬하고 싶습니다. 다른 사람 리뷰에 의존하지 않고 자기가 써 보고 직접 판단할 수 있는 아주 좋은 기회니깐요.

 

이만 줄이겠습니다. 부족하고 지루한 리뷰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질문도 받습니다!

Alternative
샤로: 카페인 너무 좋아~
댓글
32
soje22
1등 soje22
2021.08.15. 22:26

플립은 방진인가요?

[soje22]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lternative
글쓴이
Alternative soje22 님께
2021.08.17. 22:21

제가 잘못 알고 있었습니다. 찾아보니 IPX8로 방진은 아니네요. 관련해서 내용 수정했습니다 감사합니다!

그래도 방수이니 큰 먼지에서부턴 좀 자유로워지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Alternative]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soje22
soje22 Alternative 님께
2021.08.15. 23:12

저도 확실히 몰라서.. 좋은 리뷰 감사합니다~

[soje22]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띵똥
2등 띵똥
2021.08.15. 22:31

좋은 글 잘 봤습니다 선생님 :)

[띵똥]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lternative
글쓴이
Alternative 띵똥 님께
2021.08.15. 22:38

감사합니다! 기기가 맘에 들어서 이런 장문의 리뷰는 처음 써보네요. 부족할 텐데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Alternative]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일론머스크
3등 일론머스크
2021.08.15. 22:46

공감입니다

 

개인적으로 현재 최고의 갤럭시라고 생각하네요 

[일론머스크]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lternative
글쓴이
Alternative 일론머스크 님께
2021.08.15. 22:55

사실 기덕 입장에서, 8기가 램 때문에 심리적 저항선이 걸려야 정상인데

디자인때문에 도저히 걸리질 않네요...

[Alternative]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Eagles
Eagles
2021.08.15. 22:51

플립이 폴더블 대중화의 시발점이 될거라고 생각되네요. 너무 예뻐요... 리뷰 잘봤습니다 감사합니다~

[Eagles]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lternative
글쓴이
Alternative Eagles 님께
2021.08.15. 22:56

일단 꽤 좋은 결과를 보여줄 것 같습니다.

지나가는 여성분들한테서 '이번에 새 플립 나오면 그거 살거야' 를 한두번 들은 게 아닌데, 이런 역작을 내놓았네요...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Alternative]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스퀴니
스퀴니
2021.08.15. 22:52

플립 폼팩터 덕분에 발열에 안좋은 평가를 받을 일은 적겠네요 ㅎㅎ

 

대신.. 갈구다가 통화를 해버리면 ,.,,

[스퀴니]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lternative
글쓴이
Alternative 스퀴니 님께
2021.08.15. 22:58

아 통화가... 볼에 닿으니...

상판발열 자체도 여타 지금까지의 폰들과 크게 다르지 않아서 그 수준일 거라고 예상되긴 합니다만, 그래도 손에 쥐고 잘 쓰다가 볼 따땃하면 별로 안 좋은 경험이긴 할 듯 하네요ㅠㅠ

[Alternative]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잔고부족
잔고부족
2021.08.15. 22:56

저도 플립은 '굳이 왜 접어?' 쪽이었는데

이번 플립3의 외부화면에서 뭔가 가능성을 느꼈습니다

 

본문처럼 외부화면 조작시 스마트워치 느낌을 주던데

이를 발전시켜서 주머니 속 스마트 회중시계 느낌으로 

꾸미기와 간단한 확인과 답장, 컨트롤, 통화까지 가능하게 만든다면

폰+탭인 폴드처럼 워치+폰인 플립으로 정체성을 만들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잔고부족]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lternative
글쓴이
Alternative 잔고부족 님께
2021.08.15. 23:00

사실 전 그래서 폴드1의 외부화면을 높게 치는 편입니다. 작고 조작하기 편해서 기능 좋은 스마트워치 느낌으로 쓰면 되거든요.

플립 외부화면은 조금 더 실용성을 보이면 좋겠다는 생각입니다. 하지만 지금으로도 꽤 유용하긴 해서, 굳이라는 생각도 동시에 들긴 해요. 선생님 말씀처럼, 워치에 가깝게 좀 더 편하게 쓸 수만 있어도 참 좋을 듯 합니다.

[Alternative]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lieNaTiZ
AlieNaTiZ
2021.08.16. 00:11

참을 수가 없군요... 리뷰가 더더욱.. 그 정도로 잘 정리되었네요

[AlieNaTiZ]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lternative
글쓴이
Alternative AlieNaTiZ 님께
2021.08.16. 00:17

좋게 봐 주셔서 감사합니다. 선생님의 리뷰들보단 솜씨가 한참 먼 듯 합니다ㅠㅠ

제가 신도마냥 결론내긴 했지만, 그만큼 좋은 기기입니다. 폴드는 대단하다곤 생각해도 이런 느낌이 든 적이 없습니다.

[Alternative]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개구리
개구리
2021.08.16. 00:18

정말 너무 이쁩니다. 

4년 갤럭시 - 3년 애플 -> ??? 인데 플립+워치 조합이 너무 예뻐보여서 기분좋은 근질근질함을 요새 느끼고있읍니다. 

얼리버드 투고 떨어진 댓가를 톡톡히 치르고 있어요. 얼른 17일 투고 해보고싶읍니다....

투고한다면 리뷰내용은 참고해서 저도 사용해보고싶네용

[개구리]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lternative
글쓴이
Alternative 개구리 님께
2021.08.16. 00:20

맞워요. 요새 안드애플 둘 다 디자인 맘에 드는 친구가 없었는데 삼성에서 이런 작품이 나올 줄은 꿈에도 몰랐습니다...

플립3 디자인 영상 보니 카메라 3개 세로배치, 큰 카메라 등등 있던데 그대로 나왔으면 또 'ㅇㅈ'소리 들었을 것 같더라고요ㅠㅠ

평소의 카메라 갯수로 밀어붙이는 삼성이 아니라 타협을 하고 디자인에 몰빵한 모습을 보여줘서 넘 좋습니다😍

[Alternative]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고급회계
2021.08.16. 00:57

솔직히 램 8기가면 충분하죠

이번에 스피커도 스테레오고 잘 낸 거 같습니다

[고급회계]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lternative
글쓴이
Alternative 고급회계 님께
2021.08.16. 06:59

지금은 전혀 문제 없는데,

OneUI가 무거운 것도 있고 이제부터 업데이트 3회를 받아야 해서 불안한 느낌이 드는 건 어쩔 수 없는 것 같습니다ㅠ

[Alternative]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lternative
글쓴이
Alternative 감자해커 님께
2021.08.16. 06:59

감사합니다!! 선생님 리뷰글들도 언제나 잘 보고 있습니다~

[Alternative]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후웨이
후웨이
2021.08.16. 05:19

이번 플립 너무 이뻐서 주변 여성분들도 전부 관심있더라구요

[후웨이]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lternative
글쓴이
Alternative 후웨이 님께
2021.08.16. 06:59
[Alternative]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Zr40
Zr40
2021.08.16. 07:49

정말 디자인 하나는 어우야...

[Zr40]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likesnow
likesnow
2021.08.16. 08:35

블랙으로 예약했는데 선생님이 쓰신 글 몇개 보고나니 크림으로 심히 갈등중입니다..ㅠ

[likesnow]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lternative
글쓴이
Alternative likesnow 님께
2021.08.16. 10:01

저 색 넘모좋습니다

자칫하면 Bland 하게 보이기 십상인데 너무 잘 어울립니다...

[Alternative]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회로
회로
2021.08.16. 09:37

6기가 아이폰 미니까지 숨 찹읍니다 흐읍

[회로]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lternative
글쓴이
Alternative 회로 님께
2021.08.16. 10:01

???: 죽으시는군요 안타깝네요

[Alternative]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숨겨진오징어
숨겨진오징어
2021.08.16. 10:55

짧은 체험기간에도 알차게 경험하셨음을 곳곳에서 느낄 수 있는 글이었습니다. 잘 봤습니다. 첫 사진부터 디자인 정말 매혹적이네요 ㅎㅎ,,,

[숨겨진오징어]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lternative
글쓴이
Alternative 숨겨진오징어 님께
2021.08.16. 11:03

실사용을 하루 제대로 하다 보니 전문성은 부족해도 사용자 입장에서 경험한 것은 전달하고 싶었습니다.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Alternative]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ktky12
ktky12
2021.08.18. 11:38

바형은 거의 디자인들이 획일화 되있었는데 플립은 해볼수있는게 많아서 좋아진것도 있는듯 해요 ㅋ

[ktky12]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취소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리뷰 게시판 이용 수칙 210623 admin 21.06.23 0 1035
391 리뷰 베오플레이 eq 사용기 [11] file 소나기 21.08.18 4 604
390 리뷰 갤럭시 워치4 클래식 46mm 간단한 후기 [14] file Havokrush 21.08.17 10 2486
리뷰 Galazy Z Flip 3 실사용 위주 후기 [32] file Alternative 21.08.15 43 3725
388 리뷰 폴드3 UDC캠 화질, 발열, 쓰로틀링 상세후기 [15] file 감자해커 21.08.14 43 3342
387 리뷰 마지막 갈림길, LG 벨벳 리뷰 [7] file LG산흑우 21.08.09 9 1322
386 리뷰 갤럭시S21 울트라 구매 6개월, 장점4가지 단점3가지 후기 [7] file 감자해커 21.08.05 25 3392
385 리뷰 갤럭시,구글 스토어별 원신 GOS 비교 테스트 (장문주의) [35] 배붕이 21.08.04 33 4007
384 리뷰 레이저 Arctech Pro 갤럭시S21 방열판 케이스 사용기 [11] file Stellist 21.08.04 6 1061
383 리뷰 루엠 몬스터 스탠드 M2 MAX PLUS 간단 후기 [2] file 하렌쿠우 21.08.04 2 416
382 리뷰 아이폰과 노트9을 번갈아서 쓰면서 쓴 리뷰 [16] Kanata 21.08.02 19 1484
381 리뷰 S21 12시간 논스톱 사용후기입니다. (vs iP12) [9] 헤페바이쎄 21.08.02 9 1258
380 리뷰 삼성 갤럭시 S21 플러스 사용기 (SM-G996N) : 빛 좋은 개살구 [11] file 스카이라인 21.08.01 31 1342
379 리뷰 이어폰 NTR 궁합에관한 고찰 ✌️🤪✌️ [26] file 오토카모 21.07.31 17 1387
378 리뷰 LG 톤프리 TFP8 무충 모델 사용 후기 작성해봤습니다. [10] file NOARK 21.07.31 11 764
377 리뷰 캠브리지오디오 멜로마니아 터치 사용기 ::: 음악감상에 집중한 무선이어폰 file Stellist 21.07.29 5 405
376 리뷰 애플 에어팟 프로 개봉기 [2] file Memeko 21.07.29 7 1036
375 리뷰 삼성 갤럭시 탭 S7 FE 북커버 키보드 슬림 개봉기 [3] file Memeko 21.07.29 7 909
374 리뷰 버즈 프로 마음에 드는 이어팁 제작기 [6] file 오토카모 21.07.27 4 865
373 리뷰 톤프리 TFP9 간단리뷰.. [10] file AriMoon 21.07.27 9 1209
372 리뷰 블랙샤크 펠티어 스마트폰 쿨러 BR20 리뷰 [13] 배붕이 21.07.26 8 958
371 리뷰 샤오미 홍미노트7 MIUI 12.5 글로벌 안정 롬 업데이트 후기 [2] file AlieNaTiZ 21.07.26 3 754
370 리뷰 삼성 갤럭시 탭 S7 FE 개봉기 [7] file Memeko 21.07.24 16 1572
369 리뷰 삼성 스마트 키보드 트리오 500 리뷰 [5] file Memeko 21.07.22 9 1200
368 리뷰 갤럭시 노트20 Ultra 리뷰: 화려한 피날레 [15] file Thomasp5675 21.07.20 17 1783
367 리뷰 맥북 발열 액체금속으로 억제 성공 (Grizzly Conductonaut 맥북프로 사용 후기) [15] file 뇌이징 21.07.20 22 1742

스킨 기본정보

colorize02 board
2017-03-02
colorize02 게시판

사용자 정의

1. 게시판 기본 설정

게시판 타이틀 하단에 출력 됩니다.

일반 게시판, 리스트 게시판, 갤러리 게시판에만 해당

2. 글 목록

기본 게시판, 일반 게시판,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3. 갤러리 설정

4. 글 읽기 화면

기본 10명 (11명 일 경우, XXXXX 외 1명으로 표시)

5. 댓글 설정

일정 수 이상의 추천을 받은 댓글에 표시를 합니다.

6. 글 쓰기 화면 설정

글 쓰기 폼에 미리 입력해 놓을 문구를 설정합니다.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