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기기 코리아

로그인 해주세요.

자유 게시판 *자유로운 대화공간입니다. 회원간 예의를 지켜주세요. #정치글 #친목 금지

AurA

PC의 문제

  • AurA
  • 조회 수 722
  • 2022.05.10. 13:48

사실 PC 자체의 문제는 뭐가 있을까 싶습니다. 정확히 말하면 PC 자체가 문제는 아닙니다. 많은 사상이 그렇듯이 거기서 파생되는 극단적으로 치우쳐서 문제입니다.

 

다들 게이 나오는 드라마 싫어 하시는지 모르겠지만 실제로 미국에서는 인터뷰할때 우리 남편이 어쩌고 저쩌고 하면서 그 말을 하는 사람은 남자입니다. 미국에서 성 소수자 비율은 현재 약 7.1프로 이고 물론 말을 안한 사람까지 포함하면 얼마나 될지 모릅니다. 사람 이외의 동물들 에게서도 동성애 뿐만아니라 다양한 성애가 발견되고 있습니다. 그러니까 사실은 한국에서도 길가다가 10명보면 한명은 성 소수자 일가능성이 크다는 말이죠.

 

장애인으로 넘어가면 미국의 장애인 수는 13프로가 넘어갑니다. 우리나라에서 장애인이 잘 안 보이는 이유는 그냥 우리나라 특성입니다. 북한은 아예 장애인이 없다고 자랑합니다. 우리는 그정도로 과격하지는 않지만 한민족은 장애인들이 우호적으로 살 수 있게 해주는 민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장애아의 낙태문제나 낳는다고 해도 처우 문제는 큰 문제입니다.

 

한마디로 지금까지 미국 드라마나 영화에서는 성소수자나 장애인 등을 배척한겁니다. 동양인을 배척한것 처럼요. 물론 우리나라 드라마나 영화에서는 지금도 성소수자나 장애인 소수인종을 계속 배척하는 중이구요.

 

참고로 Policeman이 Police officer가 된것도 당연히 경찰에는 여자도 있기 때문이고 소방관이 fire fighter가 된것도 같은 이유입니다. 여기에 어떤 문제가 있을까요? 일반적인 PC는 별 문제가 없습니다.

 

하지만 결국 극단적 PC계가 문제가 되는건 극단적 페미니즘과 비슷해져서 그렇습니다. 가르치려하고 기존의 사고방식을 악에 가깝게 규정하고 극단적으로 주장을하면 결코 설득이 되지 않습니다. 이게 반PC에 불을 부었지요.

 

하지만 반PC들이 PC를 싫어 하는 이유는 그것만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그냥 본인들이 익숙하지 않아서도 많을거라고 생각합니다. 위에 쓴것처럼 사실은 영화에 나오는 사람에 10분에 1은 장애인이 되어야 하는데 그런가요? 물론 그렇게 기계적으로 할 필요는 없다고 해도 장애인이 나오는 드라마? 의학 드라마 빼면 과거에 몇개나 있었나요. 이런 기초적인 논의가 예전의 토큰 블랙같은 걸로 시작 되죠. 현재는 이런 논의가 다른 곳으로 확산 되었죠 마동석씨가 길가메시가 된것도 PC의 일환입니다. 한국인인 반PC라면 마블이 동양인을쓰고 마동석씨를 쓰는걸 싫어해야 하는거지요.

 

어쨌든 여러 역사를 거쳐서 결국 현재는 PC요소만 들어가도 싫어 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하지만 PC요소는 수십년 전 부터 있었습니다. 그럼 아예 모든 미국 영화나 드라마를 안보는게 좋습니다. 극단적 PC의 미디어에서의 문제는 여러 제약을 걸고 가르치려 들기에 영화나 드라마를 재미 없게 만드는 것 이상도 이하도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PC가 싫으면 터미네이터2 부터 싫어해야 합니다. 

 

저는 극단적PC나 극단적인 반PC나 결코 좋다고는 생각하지 않습니다. 단지 둘다 적당히 하길 바라는 마음이지요.

AurA
Galaxy book Flex2 16GB 1TB

Galaxy S10e

Galaxy Tap S7 8GB

Galaxy Buds Live

Aurvana Air
댓글
19
불심
1등 불심
2022.05.10. 13:54

어딜 가나 극단적인 사람들이 문제입니다. 극과 극은 서로 잡아먹을것 같아도 통하는 법이죠.

극단적인 사람들이 나올수밖에 없는 배경은 이해가 되지만, 조금씩 양보하고 타협해 나가면서 물들여나가면 세상이 좀 더 살만해질텐데 말이죠.

[불심]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얼음콜라
2등 얼음콜라
2022.05.10. 13:53

개인적으로 무척 공감하는 부분입니다.

저도 PC자체를 그렇게 나쁘게 보는 것은 아닙니다.

개인적으로 느끼는 바는 본인을 PC라고 소개하는 사람일수록 공격적인 성향인 것 같아요.

어떤 표현을 하든 본인이 책임을 지면 되겠지만 제 생각에는 그런 공격적인 분들 때문에 점점 사람들이 PC자체에 피로를 느끼는 것 같습니다.

[얼음콜라]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하루우라라
best 3등 하루우라라
2022.05.10. 14:08

글쎄요 PC라고는 하지만 사실상 문제되고 있는건 그냥 LGBT, 성적소수자 억지 끼워팔기 때문에 그렇죠. 다들 글의 내용을 몰라서 까는게 아니라고 봅니다. 게다가 장애우 분들을 언급하셨는데 PC논란에서 장애를 가진 캐릭터 억지 끼워 팔아서 논란이 된게 있나요?

 

다른걸 다 떠나서 멀쩡한 등장인물들을 다 팽개쳐버리고 말 그대로 소수자인 영역을 다수의 매체에 억지로 끼워 팔고 있는데 어느 팬이 환영하고 이해해 줄까요

[하루우라라]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urA
글쓴이
AurA 하루우라라 님께
2022.05.10. 14:16

글쎄요. 억지 끼워 팔기라는게 가르치려 드는 것의 일종이라고 생각합니다만. 그리고 PC이야기의 글이므로 말씀드리는건데 장애우라는 말자체가 잘못된 PC입니다. 장애인들도 싫어하구요. 친구 아버지가 장애우면 친구 아버지가 내 친구라는 뜻이 되거든요? 

 

네 장애 캐릭터 억지 끼워 팔기 논란도 있습니다.

 

반PC에 대해 더 말씀드리면 영화를 보면서 흑인이 나오면 얘는 왜 흑인인가 얘는 여자가 원래 맞냐 얘는 왜 동성애자냐 이런식의 질문이 넘처나는지라;; 그냥 못보신거 아닐까 싶습니다. 아예 그냥 이영화 PC 묻었냐? 라는 질문도 많습니다.

[AurA]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하루우라라
하루우라라 AurA 님께
2022.05.10. 14:16

ㅇㅎ 예전에 장애인은 불편하다고 장애우라거 고쳐 불러 달라던 홍보를 본 기억이 있었는데 잘못된거군요.

 

장애캐릭터 끼워팔기 논란은 어떤 작품인지 잘 모르겠지만 반PC 전체를 보지 못했다는 말이 아닙니다. 언급하신 내용도 첫 댓글에 제 마지막 문단과 사실 같은 말이구요. 이미 있는 캐릭터를 바꿔가면서 억지로 강요하는게 제일 문제인거 같습니다.

[하루우라라]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Kanata
best Kanata
2022.05.10. 14:16

가르치려 드는 것에 대한 반작용이라고 생각합니다. 

 

본문처럼 사람들이 논리적으로 판단하면 좋겠지만...

 

그렇지 않은 것이 현실이니까용 

[Kanata]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뱡카
뱡카 Kanata 님께
2022.05.10. 14:18

닭도리탕이 아니라 닭볽음탕이다

다나카가 아니라 다나까다 이런식으로 가르치려는게(강요하는게) 확실히 PC에 있는 것 같습니다 

[뱡카]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이태리밤고구마
best 이태리밤고구마
2022.05.10. 14:38

다 알겠는데 그 이유로 캐릭터 인종 흑인으로 바꿔치기하는게 정당한건 아니라 생각합니다 

[이태리밤고구마]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시스템모니터
시스템모니터 이태리밤고구마 님께
2022.05.10. 14:47

흑인 캐릭터를 백인 배우로 캐스팅 했을때 반응이 궁금하군요

[시스템모니터]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긴닉네임25408823
긴닉네임25408823
2022.05.10. 15:03

깨시민 코스프레 어거지 끼워넣기로 불편하게 만들면서 욕하면 공부하세욧 ㄹㅇㅋㅋ입니다

스테이크 위에 컵라면 엎어놓고 맛없다고 하면 맛알못되는 그 세상..

[긴닉네임25408823]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tdpc
best tdpc
2022.05.10. 15:17

정치적 올바름은 건전합니다.

 

그러나 그것을 표현하는 방법까지 건전하지는 않습니다.

 

내가 더 도덕적이라는 심리적 우월감으로 PC가 전도되는 과정이 점점 강제성을 띄면서 문제가 되었고 많은 사람들의 반감을 샀습니다.

그 이면에선 이렇게 진보하는 것이 도덕적인 길이라는 생각은 신념으로 바뀌어, 무식한데 신념은 있는 사람들이 너무 많아졌고요.

 

저는 이 PC라는 트렌드가, 강도만 약할 뿐 제 1세계의 문화대혁명이나 마찬가지라고 생각합니다. 진보를 명분으로, 기존에 존재하던 가치들과 유산들이 깊은 고찰과 구분감 없이 대중에 의해 파괴되었고 그 과정 또한 고집적으로 강제적(폭력적)이었으므로요.

그것을 지적하는 이들은 도덕적으로 옳지 못한 사람이라는 PC진영 안의 그 누구에게나 단박에 이해되기 쉬운 워딩으로 메신저를 공격하면 집단 단결도 되고, 문제 없어지니까요. 폐쇄적이고, 반지성적이죠.

 

PC가 잘 전도되기 위해 필요한 것은 고찰입니다.

PC 캐릭터를 통해 문제를 제기하고 이념을 전파하고 싶다면 기존의 문화유산에 PC를 넣어볼 것이 아니라,

PC의 대상이 되는 사람들을 들여다보고 그것을 대중의 코드에 맞추고 교정하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또한 일본 애니메이션의 캐릭터가 오드 아이, 고양이 귀, 귀여운 말투 등 구분된 기호화를 조합해 넣어 양산되는 과정처럼

흑인, 동성애자, 발달장애와 같은 PC계의 메이저 기호를 대중이 익숙해질 때까지 반복적으로 조합해 양산하다 되려 경직된 인상을 조성할 게 아니라, 애당초 그런 기호는 강조하지 않고 작품의 주제의식이나 짧은 분위기 속이 녹아들어 그 소비자들이 실제로 즐길 수 있게 되어야 합니다.

 

 

 

결국 사회는 성숙해질 것이라고 생각 하지만, 사회가 발전할 이유가 될 그 사이에 끼어 있을 필요한 짧은 암흑기. 그게 지금이라고 생각을 합니다.

[tdpc]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CodenameKhan
best CodenameKhan
2022.05.10. 15:14

기존의 캐릭터성이 확립되어 그걸 기반으로 한 팬덤이 형성되어 있는 작품에 어거지로 PC팔이하면서 가르치려 드니 반작용이 생기죠.

디즈니 공주가 백인 위주인게 불만이면 매력적인 유색인종 캐릭터를 만들면 될 것을 멀쩡한 인어공주를 흑인으로 만들고, 다양한 문화권의 역사를 흥미롭게 비추는 작품을 만들면 될 것을 멀쩡한 앤 불린을 흑인으로 만드는게 현재의 PC인데 굉장히 성의없고 기계적인 방식입니다, 기존 팬덤에 대한 예의도 아니고요.

자생할만한 능력도, 의지도 없으면서 기존 문화컨텐츠에 기생해서 기존 팬덤을 향해 '너희가 틀려! 이게 옳아!'라고 외치는게 PC의 전부라면 이게 과연 문화 검열과 뭐가 다른지 모르겠네요.

'공산당 찬양 내용을 반드시 X분 이상 삽입할 것'과 '반드시 유색인종과 성소수자를 X인이상 출연시키고 주연은 흑인을 캐스팅할 것'이 뭐가 다르죠?

[CodenameKhan]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Love헌터
Love헌터
2022.05.10. 17:05

논란을  따지면  많지요. 아빠  힘내세요. 우리가 있잖아요.  이 동요에서   왜  엄마는  없느냐?  엄마가  섬그늘의  굴 따러가면...    왜  엄마만  노동해야  하느냐?   이터널스의  남성 게이  부부와 자식들  나오죠.  찾아 보면  많아요.  이런것의 호불호 의견도  있구요.   그런데    이런것의 키배하면 정신적,  육체적으로  힘들어요.  저는 그냥  직장생활과  가정의   충실하려   합니다.

[Love헌터]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SM-G986N
SM-G986N
2022.05.10. 17:43

정치적 올바름? 좋은 얘깁니다. 근데 그걸 내가 좋아하던 캐릭터들이 아무런 복선도 맥락도 없이 갑자기 하는건(게이 슈퍼맨, 흑인 인어공주) 참을 수 없어요.

[SM-G986N]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포인트봇
포인트봇 SM-G986N 님께
2022.05.10. 17:43
회원님 5포인트 채굴 성공!
[포인트봇]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연월마호
연월마호
2022.05.10. 18:41

(.. Personal Computer로 생각하고 들어온 1인..)

[연월마호]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긴닉네임25408823
긴닉네임25408823 연월마호 님께
2022.05.10. 19:05

미코인 인증마크 땅땅

[긴닉네임25408823]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자린고네
자린고네
2022.05.10. 19:08

엄연히 못만든 영화인데 마치 PC때문에 망한것같은 이상하게 논점 이탈되는건 짜증나더군요.. 마치 PC만 아니었으면 좋은 작품이었다는 듯이..

 

개인적으로는 PC논란은 누군가를 공격하는게 아니면 별로 신경쓰지 않습니다. 

 

흑인 인어공주?  그냥 영화에 그럴만한 연출을 보여준다면 인정합니다. 단지 PC 밖에 없으면 노ㅇㅈ입니다.

 

예시로 블랙팬서가 있겠네요... 그냥 쏘쏘 영화인데 PC 덕분에..고평가 받는 영화 정도로 인식합니다. 

오히려 한국을 개무시하는 영화라고 생각합니다... 말도안되는 한국어 나오는거 보면..

[자린고네]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취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사이트 이용 수칙 210701 수정 admin 19.11.25 5 28634
핫글 변압기 차로 박으면 엄청 위험하지 않나요? [23] file 범죄자호날두 22.05.18 20 1127
핫글 안아줘요 [11] file 불펌냥이 22.05.18 17 711
102120 싫어하는 케이스 [10] 아재건달_보노뭘보노 22.05.10 2 734
102119 디즈니가 뭘 잘못했냐면은요 [10] 아재건달_보노뭘보노 22.05.10 14 1259
102118 결혼비용 이정도면 양심없는거 아니겠지? [11] file Angry 22.05.10 9 810
PC의 문제 [19] AurA 22.05.10 4 722
102116 가방 끈 양쪽을 다르게 하는게 편하면 [5] 하루우라라 22.05.10 4 662
102115 램 16GB도 후달리네요. [12] OHWO 22.05.10 7 869
102114 아이폰 쓰는 애랑 갤럭시 쓰는 애랑 삶의 방식이 다르다.jpg [19] file 으냥 22.05.10 11 1363
102113 PC는 큰 문제입니다 [1] Memeko 22.05.10 0 533
102112 HYO 효연 The 1st Mini Album [DEEP] [3] file 존버합니다 22.05.10 1 479
102111 근데 사실 PC가 큰 문제는 아닌게... [5] Stellist 22.05.10 1 587
102110 PC 영화들에 지치셨습니까? [9] file 하루우라라 22.05.10 1 581
102109 CT 검사 결과 [4] Angry 22.05.10 2 434
102108 아 보험사 놈들 진짜 디게 귀찮게 하네요 intake 22.05.10 2 403
102107 나나콘 특 [8] 만두궁물 22.05.10 2 436
102106 역시 항생제 짱짱맨 [10] 아이폰13프로 22.05.10 5 500
102105 에디슨EV 파산 취하했네요 [1] Chrop 22.05.10 2 636
102104 PC가 항상 옳은것은 아닌데 말입니다 [7] 아재건달_보노뭘보노 22.05.10 2 472
102103 도대체 디즈니는 왜그러는걸까요? [6] 미코총통 22.05.10 4 513
102102 결석 확인차 병원 왔읍니다 [3] Angry 22.05.10 2 372
102101 뱅크샐러드 유전자검사 왤케 빡세죠 ㅋㅋㅋ [1] 이태리밤고구마 22.05.10 3 593
102100 "아침식사" [7] file 컵누들프로 22.05.10 6 431
102099 주말에 선긋기 한 게 잘 됐나 봐요 [5] file 잉여력발전소장 22.05.10 3 1048
102098 중고폰도 해외수출하나보군요 [2] file Seol 22.05.10 4 937
102097 오잉? 삼성 트리오 500이 8900원???? [9] file 민초홀릭 22.05.09 29 1648
102096 우어어 싯업보드 팔았읍니다 [4] intake 22.05.09 2 762

스킨 기본정보

colorize02 board
2017-03-02
colorize02 게시판

사용자 정의

1. 게시판 기본 설정

게시판 타이틀 하단에 출력 됩니다.

일반 게시판, 리스트 게시판, 갤러리 게시판에만 해당

2. 글 목록

기본 게시판, 일반 게시판,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3. 갤러리 설정

4. 글 읽기 화면

기본 10명 (11명 일 경우, XXXXX 외 1명으로 표시)

5. 댓글 설정

일정 수 이상의 추천을 받은 댓글에 표시를 합니다.

6. 글 쓰기 화면 설정

글 쓰기 폼에 미리 입력해 놓을 문구를 설정합니다.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