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기기 코리아

로그인 해주세요.

IT 소식 *최신 IT소식을 보거나 등록하실 수 있습니다.

프로입털러

삼성전자, ‘미래지향 인사제도 혁신’ 추진

□ 삼성전자는 29일 글로벌 경영환경 변화에 대응하고 중장기 지속성장의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승격제도 ▲양성제도 ▲평가제도를 중심으로 한 ‘미래지향 인사제도’ 혁신안을 발표했음.

 

삼성전자는 그동안 임직원 온라인 대토론회 및 계층별 의견청취 등을 통해 인사제도 혁신방향을 마련하였으며, 최종적으로 노사협의회·노동조합 및 각 조직의 부서장과 조직문화 담당자 1,000여명을 대상으로 의견을 청취하여 세부 운영방안을 수립했음.

 

이번 인사제도 혁신안은 2022년도부터 적용될 예정임.

 

□ 이번 인사제도 혁신은 ▲나이와 상관없이 인재를 중용하여 젊은 경영진을 조기에 육성하고 ▲인재양성을 위한 다양한 경력개발 기회와 터전을 마련하며 ▲상호 협력과 소통의 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방향임.

 

① 연공서열을 타파하고 나이와 상관없이 인재를 과감히 중용하여 젊은 경영진을 조기에 육성할 수 있는 삼성형 Fast-Track을 구현.

 

– ‘부사장/전무’ 직급을 ‘부사장’으로 전격 통합, 임원 직급단계를 과감히 축소함과 동시에 ‘직급별 표준 체류기간’을 폐지하여 젊고 유능한 경영자를 조기 배출할 수 있는 기반 구축.

 

– 직원 승격의 기본 조건이었던 ‘직급별 표준체류기간’을 폐지하는 대신 성과와 전문성을 다각도로 검증하기 위한 ‘승격세션’을 도입함.

 

– 한편, 고령화, 인구절벽 등 환경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축적된 기술력과 경험의 가치가 존중받는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우수인력이 정년 이후에도 지속 근무할 수 있는 ‘시니어 트랙’ 제도 도입.

 

– 회사 인트라넷에 표기된 직급과 사번 정보를 삭제하고 매년 3월 진행되던 공식 승격자 발표도 폐지.

 

– 추가로 상호 존중과 배려의 문화 확산을 위해 사내 공식 커뮤니케이션은 ‘상호 존댓말 사용’을 원칙으로 할 예정임.

 

② 인재제일 철학을 바탕으로 다양한 경력개발 기회를 통해 인재를 양성하고 이들이 마음껏 역량을 펼치며 회사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터전 마련.

 

– ‘사내 FA(Free-Agent) 제도’를 도입해 같은 부서에서 5년 이상 근무한 직원들에게 다른 부서로 이동할 수 있는 자격을 공식 부여하여 다양한 직무경험을 통한 역량향상의 기회를 제공할 예정임.

 

– 국내 및 해외법인의 젊은 우수인력을 선발해 일정기간 상호 교환근무를 실시하는 ‘STEP 제도’를 신규 도입하여 차세대 글로벌 리더 후보군을 양성할 계획임.
* Samsung Talent Exchange Program

 

– 또한, 육아휴직으로 인한 경력단절을 최소화하기 위해 ‘육아휴직 리보딩 프로그램’을 마련하여 복직시 연착륙을 지원할 예정.

 

– 시간과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업무에 몰입할 수 있도록 주요 거점에 공유 오피스를 설치하고, 유연하고 창의적인 근무환경 구축을 위해 카페/도서관형 사내 자율근무존을 마련하는 등 ‘Work From Anywhere 정책’도 도입할 예정임.

 

③ 회사 전체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성과관리체제를 전면 도입, 상호 협력과 소통을 이끌어 내고 조직 시너지를 창출.

 

– ‘엄격한 상대평가’ 방식에서 성과에 따라 누구나 상위평가를 받을 수 있는 ‘절대평가’로 전환함. 단, 고성과자에 대한 인정과 동기부여를 위해 최상위 평가는 기존과 동일하게 10% 이내로 운영할 예정임.

 

– 부서원들의 성과창출을 지원하고 업무를 통한 성장을 유도하기 위해 부서장과 업무 진행에 대해 상시 협의하는 ‘수시 피드백’을 도입함.

 

또한 부서장 한 명에 의해 이뤄지는 기존 평가 프로세스를 보완하고 임직원간 협업을 장려하기 위해 ‘피어(Peer)리뷰’를 시범 도입할 예정이며, 일반적인 동료평가가 갖는 부작용이 없도록 등급 부여 없이 협업 기여도를 서술형으로 작성하는 방식을 적용함.

 

□ 이번 삼성전자 인사제도 혁신을 통해 임직원들이 업무에 더욱 자율적으로 몰입할 수 있고 회사와 함께 성장하는 미래지향적 조직문화가 구축될 것으로 기대됨.

 

삼성전자는 향후에도 100년 기업으로의 도약을 위한 경쟁력 강화를 위해 임직원 의견을 지속적으로 수렴하여 인사제도를 개선해 나갈 계획임.

댓글
0
취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IT 소식 게시판 이용 수칙 201118 admin 19.11.15 7 39723
핫글 삼성, '잇따른 세탁기 유리문 깨짐' 사고 공식 사과…"무상 도어 교환" [7] new 우주안녕 22.08.18 7 708
핫글 64비트 전용의 Android 13이 등장 [13] new Alternative 22.08.18 6 640
41413 스팀 덱 국내 출시되나? 밸브 무선기기 국내 전파인증 통과 뉴스봇 21.11.29 0 189
41412 AMD, 삼성 파운드리행 확실시…공급망 다변화 [3] 뉴스봇 21.11.29 4 849
삼성전자, ‘미래지향 인사제도 혁신’ 추진 프로입털러 21.11.29 0 374
41410 엘더 레이크 Non-K CPU 실물 사진 유출, i5 Non-K는 E-코어 미포함 뉴스봇 21.11.29 0 284
41409 SMIC와 UMC의 파운드리 투자 경쟁 뉴스봇 21.11.29 0 118
41408 데스크탑용 지포스 RTX 3050 출시는 2022년 2분기? 뉴스봇 21.11.29 0 168
41407 갤S22 3종 디자인 유출...노트 잇는 ’울트라’ 각진 모서리 [3] file 뉴스봇 21.11.29 5 1421
41406 지포스 RTX 2060 12GB의 GPU는 RTX 2060 Super와 동일? file 뉴스봇 21.11.29 0 210
41405 블랙프라이데이 온라인 판매, 역대 처음으로 감소해 file Stellist 21.11.29 2 387
41404 크래프톤, 게임 제작 프로듀서 인력 양성 프로그램 진행 뉴스봇 21.11.29 0 111
41403 '갤럭시S22 시리즈' 전면 디자인은? 화면 보호기 유출 [1] 뉴스봇 21.11.29 0 584
41402 중국산 OLED 공세…삼성·LG 체제 흔들 [3] 뉴스봇 21.11.29 1 400
41401 삼성·TSMC 초미세공정 경쟁 치열… 모바일 AP 4나노 적용 뉴스봇 21.11.29 0 150
41400 삼성전자, 스마트폰 수요 회복에도 부품 부족에 발목 잡히나 [2] 뉴스봇 21.11.29 0 294
41399 한국과 캐나다 로봇 기업간 협력 모색한다 뉴스봇 21.11.28 1 138
41398 샤오미, 전기차 사업 본격화…연간 30만대 공장 건설 [1] 뉴스봇 21.11.28 2 290
41397 넷플릭스-디즈니+ 동시 이용자 66만명…끄떡 없는 넷플릭스 천하 프로입털러 21.11.28 1 466
41396 "AI 교습 육성" 외친 중국판 틱톡, 1000명 정리해고…왜? [1] 뉴스봇 21.11.27 0 386
41395 “수수료냐, 골목상권 침해냐” 서울시 지역화폐를 보는 서로의 입장 [1] 뉴스봇 21.11.27 1 732
41394 퀄컴 스냅드래곤 8 GEN1 Antutu 점수는 미디어텍 디멘시티 9000을 뛰어넘습니다 file 믹스가즈아 21.11.27 0 762

스킨 기본정보

colorize02 board
2017-03-02
colorize02 게시판

사용자 정의

1. 게시판 기본 설정

게시판 타이틀 하단에 출력 됩니다.

일반 게시판, 리스트 게시판, 갤러리 게시판에만 해당

2. 글 목록

기본 게시판, 일반 게시판,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3. 갤러리 설정

4. 글 읽기 화면

기본 10명 (11명 일 경우, XXXXX 외 1명으로 표시)

5. 댓글 설정

일정 수 이상의 추천을 받은 댓글에 표시를 합니다.

6. 글 쓰기 화면 설정

글 쓰기 폼에 미리 입력해 놓을 문구를 설정합니다.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