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기기 코리아

로그인 해주세요.

미니기기 게시판 *스마트폰과 PC, 모니터, 카메라 등 IT 미니기기에 관해 교류하는 게시판입니다.

미니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현 세대 폴더블의 아쉬운 점은

플렉서블 디스플레이가 분명 기술적인 관점으로만 본다면 굉장히 수준 높은 기술이고 대단한건 맞지만, 하나의 상품으로서 말단 사용자의 경험까지 내려가서 생각해보면 단순히 "태블릿이 접혀서 주머니에 들어가네?" 이상의 가치를 보여주지 못하고 있으니 아직까지 크게 매력적으로 느끼지 못하는 사람들이 더 많은게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에어팟 같은 TWS는 이미 존재하는 블루투스를 발전시킨 형태고 비록 기술적인 수준은 낮을지언정 "선이 없는 이어폰"이 줄 수 있는 가치와 활용도는 정말 무궁무진했고, 그래서 유선이어폰을 엄청나게 빠른 속도로 밀어낼 수 있었다고 보거든요. 

 

 

"야 이게 얼마나 대단한건데!! 미적분도 못하는 니 따위가 엔지니어들의 피땀흘린 노력을 알아 임마?!?!" 하면 정말 할 말이 없지만...

 

문과 나와서 공학이나 과학기술이랑 아무 관련 없는 행정학을 전공을 하고 (기계랑 관련이 조금이라도 있는건 군대에서 딴 자동차정비기능사 자격증 하나가 전부입니다ㅠ) 지금은 법학을 공부를 하는 저 같은 평균적인 일반인(?)의 시각에서 봤을 지금의 폴더블 디바이스들은 "패러다임을 바꿀 혁신적인 제품"의 가치를 보여주진 않는 것 같습니다. 

 

그냥 까놓고 말해서 "왜 접어야 하지?"에 대한 설득력이 아직까진 부족한 것 같아요. 

 

이번에 삼성에서 내놓은 화제의 그 광고와 일련의 마케팅 사건들도 "니 폰은 안 접히지~?" 하고 저격하는 컨셉을 전면으로 내세우고 있으면서도 왜 접어야 하고, 접힘으로 인해서 유저들이 느낄 수 있는 가치와 활용도를 설득하는 내용이 부실하다는 것도 이런 부분의 한 단면이 아닐까 합니다. 단순히 "플렉스모드" 홍보에만 너무 치중하고 있지 않나 하는 느낌을 지울 수가 없더라구요.

댓글
26
우주안녕
1등 우주안녕
2022.09.19. 23:47

폴드1-2-3-4로 오면서 판매량을 보면 흠...이정도면 충분히 대중적인 완제품이라고 봐서

설득하니 마니의 단계는 넘어선거 같아요. 

[우주안녕]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포인트봇
포인트봇 우주안녕 님께
2022.09.19. 23:44
회원님 4포인트 채굴 성공!
[포인트봇]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글쓴이
하루살이 우주안녕 님께
2022.09.19. 23:47

폴더블의 판매량이 고무적으로 늘어난 것은 맞지만, 그렇다고 해서 고전적인 바 형 스마트폰을 밀어낼 정도는 아니니까요. 접히지 않는 아이폰은 여전히 잘 팔리고 있구요.

[하루살이]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우주안녕
우주안녕 하루살이 님께
2022.09.19. 23:51

그런 목표라면 저도 회의적이라고 봅니다.

하지만, 갤럭시 노트처럼 일정한 니즈를 책임질 수 있는 제품군은 되었다고 봐요. 그 말은 이미 대중적인 단계에 올랐고 필요성을 논하는 단계는 이제 아니라고 보구요.

[우주안녕]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노태문
노태문 하루살이 님께
2022.09.20. 00:03

스마트폰도 마찬가지죠.

아이폰의 3년차 판매량이 약 2천만대, 동시기 노키아 모토롤라는 수억대를 팔았습니다.

[노태문]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오레오가좋아
오레오가좋아 하루살이 님께
2022.09.20. 00:05

밀어내야 하는 이유를 모르겠습니다. 새로운 카테고리가 추가 되었을뿐 아닌가요.

[오레오가좋아]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글쓴이
하루살이 오레오가좋아 님께
2022.09.20. 00:15

네, 선생님 말씀이 정확하게 맞습니다. 사실 새로운 폼팩터가 등장하고 그에 맞는 수요가 창출된 것이지 바형이랑 경쟁하는 상황은 아니니까요.

 

다만 제조사 측에서 "이것이 폰의 미래다"를 내새우는 것치고는 임팩트가 크지 않아서 개인적으로 느끼는 아쉬움 정도로만 이해해주시면 될 것 같습니다ㅎ

[하루살이]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flair
flair 우주안녕 님께
2022.09.20. 00:46

국내에선 대중적일지 몰라도 전세계적으론 자리잡은지 모르겠습니다.

[flair]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우주안녕
우주안녕 flair 님께
2022.09.20. 00:49

그래도 판매량이 유럽=북미=한국 만큼 됩니다. 물론 대륙이랑 국가랑 비교하면 좀 그렇지만 그렇다고 완전 국내전용은 아니에요 ㅎㅎ

[우주안녕]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flair
flair 우주안녕 님께
2022.09.20. 00:56

제가 북미거주중인데... 단순 판매량을 볼게 아니라 점유율을 봐야할듯 합니다...

[flair]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포인트봇
포인트봇 flair 님께
2022.09.20. 00:56
회원님 2포인트 채굴 성공!
[포인트봇]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오레오가좋아
2등 오레오가좋아
2022.09.19. 23:45

플립이면 모를까 폴드는 충분한거 아닌가요

[오레오가좋아]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나르자
3등 나르자
2022.09.19. 23:48

그런건 감성이 필요한데 그런 부분은 애플이 잘하는거쥬

삼성은 그런거 잘 못함 ㅇㅇ

삼성은 애플이 아니쥬

 

(수정함)

[나르자]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경전철(이엿던것)
2022.09.19. 23:48

플립은 디자인, 폴드는 휴대성으로 커버가 된다고 생각합니다.

[경전철(이엿던것)]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고민은배송을늦출뿐
고민은배송을늦출뿐
2022.09.19. 23:52

예쁨

이걸로 올드하다는 이미지의

삼성폰 사는 20대 30대 여성분이 많다?

저는 혁신인거 같읍미더

기술이 무조건 더 좋을필욘없고

예쁘기위한 기술도 제생각엔 혁신입미더

왜 접어야하지? 특별하고 예쁘면 좋죠

[고민은배송을늦출뿐]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imer
Aimer
2022.09.19. 23:53

바형 스마트폰 + 아이패드 미니 조합을 쓰다 폴드로 갈아탔습니다만,

바형 + 아이패드 미니 조합보다 폴드 원 디바이스 체제가 전체적인 사용자경험이 훨씬 만족스러웠습니다.

그것만으로도 폴더블 디바이스에 대한 설득은 어느정도 됐다고 보는데요. 

[Aimer]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trigun
2022.09.19. 23:57

폴드4에 매우 만족을 느끼지만 이건 스마트폰을 컴퓨터처럼 사용하는 저의 성향때문인것 같고요...

아직 명확한 셀링포인트가 없다는 점에는 동의합니다.

[trigun]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노태문
노태문
2022.09.20. 00:02

폴더블 시리즈 판매량 증가세 보면 딱히요..

아이폰도 초반 판매량이 그렇게 높지는 않았죠.

[노태문]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EricCartman
best EricCartman
2022.09.20. 00:08

플립 접혀서 예쁜게 그 이유고

폴드는 태블릿이 접히는데 무게는 아이폰 프로맥스랑 20그람 차이밖에 안나면서

화면크기는 두배잖아요.

이정도면 존재의 이유가 충분하지 뭐가 더 필요할까요?

[EricCartman]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덕원
덕원
2022.09.20. 00:26

넙대대한 휴대용 태블릿의 활용도를 못찾겠습니다

전자책이나 사진편집같은 작업을 하시는 분들, 글자가 큰걸 원하는 분들께는 최고겠지만

16:9 18:9 영상도 큰차이 없고 멀테도 안하는 제겐 그저 여백이고 계륵이네요

그렇다보니 되려 실용성과는 거리가 멀다는 플립에 더 관심이 가게되더라구요

접힌다의 당위성은 흐려지지만 이쁘긴 하니까요.. 주름과 카메라 매번 펼치는 수고를 감내할만한 가치의 판단은 개인의 몫이겠죠

[덕원]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flair
flair
2022.09.20. 00:48

제가 플립3을 샀다 s라인으로오고 폴드라인에 대해서도 고민하는게 그거입니다. 아직 굳이 폰을 접는대서 오는 이점이 이쁜거 말고 잘 모르겠습니다. 그래서 플립을 방출했구요 (계속 펴두고 쓰니까 굳이 접을 이유를 모르겠더라고요)

[flair]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전문가
전문가
2022.09.20. 01:12

그게 완전 해소되는순간이 애플폴더블이 나오는  시점이겠죠

[전문가]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flair
flair 전문가 님께
2022.09.20. 03:29

갤럭시유저지만... 그럴거같아요 ㅜ 구글놈들이 해소해줄것도 아니고

[flair]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영어공학과
영어공학과
2022.09.20. 01:17

태블릿이라기엔 또 폈을때 화면비가 뭔가 애매한감은 있어요

[영어공학과]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주차장
주차장
2022.09.20. 11:54

에어팟은 그... 새폰들이 죄다 3.5을 버리고 나와서 강제로 빠르게 밀려진 제품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선택지를 줄여버렸으니까요..

[주차장]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Ap좋은놈
Ap좋은놈
2022.09.20. 13:14

두께 무게 이거 못 줄이면 한계는 있다고 봅니다

대체 왜 접아야해? 실용성에 생각이상으로 어필을 못하고 있는게 크네요

차시장으로 비교하면 과거에는 suv 그거 연비도 안좋고 승차감도 구리고 군대 집차같고 오프로드 비포장도로도 아닌데 왜 삼? 이러다 어느순간 차박이나 골프등이 유행하고 패밀리카로 대새가 된 것처럼 실용성이 어필이 되야 성공할 것 같네요

 

그리고 생각이상으로 실용성에서 낙점인게 화면비나 태블릿이 대체가 되냐? 이점인데 폴드 플립 들고 다니는분 태블릿 노트북가지고 콘텐츠 소비하고 있죠. 생각과 다르게 지하철 버스 이런 이동시간에 지금 폰 크기가 들고 있기도 편하고 폴드는 양손으로 들어야한단게 문제인듯 합니다

[Ap좋은놈]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취소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사이트 이용 수칙 210701 수정 file admin 18.08.04 89548 13
핫글 미니 30대 남녀 갤럭시 아이폰 점유율 역전 [13] updatefile HSC 17:14 578 25
핫글 미니 아이폰 프로맥스 그립감이 좋다는 말은 첨듣네요 ㅋㅋ [15] new 미하엘무야허 17:44 353 8
165771 미니 워치os9 언제 나침반 UI저렇게 바뀌었죠 [2] file 어디로가야합니까 22.09.20 617 0
165770 미니 폴드4 쓰면서 느끼는 거지만 말이죠. [2] 그렇군요 22.09.20 917 9
165769 미니 다이내믹 떡밥이라 올리는 개인적인 원핸드 조합 [3] [성공]함께크는성장 22.09.20 635 0
165768 미니 아 진짜 퀵쉐어 개빡치네요 [16] FLEX 22.09.20 1023 4
165767 미니 갤럭시를 위한 다이나믹 아일랜드 [10] file 우주안녕 22.09.20 1319 3
165766 미니 밍치궈:애플,폭스콘에 아이폰 14 프로 생산량 확대 요청해 [2] file 다람쥐 22.09.20 633 1
165765 미니 그리고 다이나믹 아일랜드가 안드에 오려면 [5] [성공]함께크는성장 22.09.20 637 2
165764 미니 2022 Q2 폴더블 점유율 및 3분기 전망 [3] file 노태문 22.09.20 459 0
165763 미니 다이나믹 아일랜드 잇섭 영상 봤는데 [8] [성공]함께크는성장 22.09.20 1101 2
165762 미니 다이나믹 아일랜드는 신사임당의 치마 그림이 생각납니다 [12] Kanata 22.09.20 1671 26
165761 미니 S22와 워치 액티브2 ONE UI 5에서 연결이 안됩니다 이라세오날 22.09.20 225 0
165760 미니 아이폰 곡률은 여전히 안 맞네요 [6] file 노태문 22.09.20 995 2
165759 미니 윈도우 포맷하면서 라인 깔아봤는데 [3] [성공]함께크는성장 22.09.20 305 0
165758 미니 아이폰 다이나믹 아일랜드는 UX적으로도 좋네요 [38] file 우주안녕 22.09.20 1182 5
165757 미니 폴더블 나온지 이제 4년차인데 file 노태문 22.09.20 440 1
165756 미니 민팃 B등급 받을수있겠죠 [5] file 한국과맞지않은애플 22.09.19 416 0
165755 미니 폴드를 사야하는 이유 [2] file 닉포토 22.09.19 651 5
미니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현 세대 폴더블의 아쉬운 점은 [26] 하루살이 22.09.19 980 5
165753 미니 [ITSub잇섭] 아이폰14 프로&프로 맥스 언빡싱 [4] 우주안녕 22.09.19 743 1
165752 미니 윈12도 아마 CPU 제한이 있겠죠? [4] MrGom™ 22.09.19 575 0
165751 미니 아이폰14 액션모드 퀄리티가 제법 훌륭하네요 [1] biller 22.09.19 425 3
165750 미니 애드가드만 켜면 와이파이가 [10] 민초홀릭 22.09.19 399 1
165749 미니 만약 15에서 프로맥스 ☞ 울트라로 간다면 [1] file aleji 22.09.19 313 3
165748 미니 22h2 기대되지만 기대되지 않습니다. 아재건달_보노뭘보노 22.09.19 297 1
165747 미니 흠 저는 아이폰15로 갈지 16으로 갈지 아직도 고민되는군요 [10] 어디로가야합니까 22.09.19 422 0

스킨 기본정보

colorize02 board
2017-03-02
colorize02 게시판

사용자 정의

1. 게시판 기본 설정

게시판 타이틀 하단에 출력 됩니다.

일반 게시판, 리스트 게시판, 갤러리 게시판에만 해당

2. 글 목록

기본 게시판, 일반 게시판,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3. 갤러리 설정

4. 글 읽기 화면

기본 10명 (11명 일 경우, XXXXX 외 1명으로 표시)

5. 댓글 설정

일정 수 이상의 추천을 받은 댓글에 표시를 합니다.

6. 글 쓰기 화면 설정

글 쓰기 폼에 미리 입력해 놓을 문구를 설정합니다.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