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기기 코리아

로그인 해주세요.

IT 소식 *최신 IT소식을 보거나 등록하실 수 있습니다.

프로입털러

삼성전자, ‘5G 업로드 속도’ 신기록 달성

삼성전자가 5G 이동통신 기술을 활용한 업로드 속도에서 글로벌 업계 최고 기록을 세웠다.

 

삼성전자는 최근 미국 텍사스주(州) 플라노에서 이동통신업체 버라이즌, 무선 통신 기술 기업 퀄컴과 공동으로 5G 기술 시연을 해 데이터 업로드 속도 711Mbps를 기록했다.

 

이번 시연에는 삼성전자의 28GHz 대역 5G 기지국과 2.1GHz 대역 4G 기지국, 가상화 코어(vCore) 등이 활용됐으며, 퀄컴의 4세대 5G 밀리미터파 모뎀-RF 시스템(스냅드래곤 X65)을 탑재한 시험용 스마트폰을 통해 속도가 측정됐다.
※스냅드래곤 X65(Snapdragon® X65 5G Modem-RF System)는 스마트폰, 모바일 브로드밴드, 컴퓨터, XR, 산업용 사물 인터넷, 5G 사설망 및 고정 무선 접속에 활용되는 퀄컴의 4세대 5G 밀리미터파 모뎀-RF 시스템이다.

 

이 속도는 1GB 용량의 동영상을 약 10초 만에 업로드할 수 있는 수준으로, 기존 대비 약 2배 빠르게 데이터를 전송할 수 있다.

 

언제 어디서나 고화질 영상을 실시간 촬영해 클라우드나 SNS 등에 올리는 게 가능하며, 특히 콘서트장, 스포츠 경기장 등에서 현장의 생생한 영상을 손쉽게 공유해 다양한 콘텐츠를 빠르게 생산·확산할 수 있다.

 

또한, 고용량 자료의 공유와 고화질 화상회의 등을 손쉽게 할 수 있어 재택근무 환경에서도 유용하다.

 

뿐만 아니라, 고해상도 영상 업로드가 가능하기 때문에 영상분석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생산공정 내 불량품을 검출하는 작업 등 기업용 5G 서비스에도 널리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처럼 빠른 업로드가 가능한 것은 삼성전자의 밀리미터파 컴팩트 매크로(Compact Macro) 장비에 2개 이상의 주파수 대역을 함께 이용하는 기술(캐리어 어그리게이션)을 도입해 기존 200MHz 업로드 대역폭을 2배로 확장하고, 여러 안테나를 동시에 활용하는 다중입출력(MIMO) 기술 등을 적용하기 때문이다.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 개발팀장 이준희 부사장은 “버라이즌, 퀄컴과 협력한 이번 초고속 업로드 시연을 통해 차별화된 5G 서비스와 몰입감 높은 사용자 경험을 실현하는 데 한 발 더 다가섰다”면서 “신기술 개발 및 협력을 통해 가입자와 기업의 통신환경을 획기적으로 전환할 다양한 5G 기술 혁신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버라이즌의 아담 코프(Adam Koppe) 기술기획 담당 전무는 “중대역 5G 커버리지를 신속하게 확보하는 한편 가입자와 기업에 새로운 경험과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는 핵심 차별화 서비스로 밀리미터웨이브 투자를 가속화하고 있다”면서 “현재까지 3만 개 이상의 밀리미터웨이브 기지국을 구축했으며, 앞으로도 투자를 더욱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퀄컴의 두르가 말라디(Durga Malladi) 수석부사장 겸 5G 담당 본부장은 “업로드 속도의 향상은 환승센터, 도심지, 쇼핑몰, 초고속 인터넷 서비스 등의 활용될 5G 밀리미터파의 새로운 가능성을 보여줬다”면서 “삼성전자, 버라이즌과의 협력은 5G 밀리미터파 서비스 상용화와 새로운 사용자 경험을 확보하기 위한 전방위적 노력의 대표적 사례”라고 말했다.

 

Break 5G Uplink Speed Record

댓글
1
김크산
1등 김크산
2021.10.15. 10:09

통신사 등쌀에 넣지도 못할 기술..

[김크산]님의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취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IT 소식 게시판 이용 수칙 201118 admin 19.11.15 7 24551
핫글 Soyealink, 화웨이폰용 5G모뎀 케이스 발표 newfile Stellist 22.05.17 2 437
핫글 ASUS, 게이밍 노트북 ROG FLOW X16 발표 newfile Stellist 22.05.17 2 535
40509 애플, 프리미엄 하이브리드 게임 콘솔 개발 중.. 닌텐도 스위치 정조준 [32] JamesBlake 21.10.17 4 1383
40508 "출시 한댔다가 취소, 다시 1월 공개?"…노트 대체할 '갤S21 FE' 누구냐 넌 뉴스봇 21.10.17 0 672
40507 물 들어오는데 노 없다…'반도체 부족' 애타는 삼성·애플 [2] 뉴스봇 21.10.17 0 408
40506 애플, 맥북 프로 신제품 출시...맥 소프트웨어 맥OS몬테레이 출시 예정일도 공개 뉴스봇 21.10.17 0 548
40505 퀄컴은 5조에 자율주행 기업 인수… M&A 예고한 삼성은 저울질만 뉴스봇 21.10.17 3 362
40504 '현질 없이 BJ 후원' 아프리카TV, 라이브 중간광고 도입 뉴스봇 21.10.16 3 683
40503 삼성, 3분기 스마트폰 점유율 1위…반도체 부족 심화 뉴스봇 21.10.16 3 431
40502 애플 또 중국에 굴복?…中 앱스토어에서 쿠란 앱 삭제 [2] 뉴스봇 21.10.16 14 933
40501 사진 170억장·동영상 1억5000만개 '복구 완료'…싸이월드, 최소 기능 서비스 개시 뉴스봇 21.10.16 0 400
40500 애플, 직장 부당행위 고발 ‘#애플투’ 주도 직원 해고 [1] 뉴스봇 21.10.16 3 456
40499 “빨간색 삼성 야심작 예쁘지 않나요?”…“고무 대야 절대 안돼!” [14] 뉴스봇 21.10.16 4 2025
40498 전세계서 인기 '쑥쑥' 틱톡…한국에서는? 뉴스봇 21.10.16 0 417
40497 아스텔앤컨, 고급 유선이어폰 AK Zero1 발표 [2] file Stellist 21.10.16 1 698
40496 삼성전기, RFPCB 사업 철수 공식화...비에이치·영풍전자 수혜 전망 뉴스봇 21.10.15 1 343
40495 공장 짓고 미세공정 선점...삼성·TSMC, 반도체 패권경쟁 가열 뉴스봇 21.10.15 0 230
40494 "TI의 초소형 전원 솔루션, 전기차 주행거리 늘릴 것" 뉴스봇 21.10.15 0 194
40493 상위 1% 재력가 개인정보도 털렸다, 어떤 정보 담겼나? 뉴스봇 21.10.15 0 336
40492 "원가 낮추기 어렵네"...차질 빚는 삼성 마이크로 LED [1] 뉴스봇 21.10.15 0 600
40491 HTC, 스마트폰과 연결하는 휴대용 VR 헤드셋 VIVE Flow 발표 [6] 뉴스봇 21.10.15 2 398
40490 "갤럭시S21 FE, 내년 1월 출시…다음 주 공개 없다" [2] 뉴스봇 21.10.15 0 574
40489 TV 패널 가격 하락 언제 멈추나 뉴스봇 21.10.15 1 270
40488 중국 3대 패널 업체, 전 세계 TV 시장 절반 차지 뉴스봇 21.10.15 0 160
40487 LG에너지솔루션-시니어 분리막 공급 계약 뉴스봇 21.10.15 0 148
40486 美 SNS 링크드인, 결국 중국 떠난다 [1] 뉴스봇 21.10.15 1 325
삼성전자, ‘5G 업로드 속도’ 신기록 달성 [1] 프로입털러 21.10.15 0 266

스킨 기본정보

colorize02 board
2017-03-02
colorize02 게시판

사용자 정의

1. 게시판 기본 설정

게시판 타이틀 하단에 출력 됩니다.

일반 게시판, 리스트 게시판, 갤러리 게시판에만 해당

2. 글 목록

기본 게시판, 일반 게시판,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썸네일 게시판만 해당

3. 갤러리 설정

4. 글 읽기 화면

기본 10명 (11명 일 경우, XXXXX 외 1명으로 표시)

5. 댓글 설정

일정 수 이상의 추천을 받은 댓글에 표시를 합니다.

6. 글 쓰기 화면 설정

글 쓰기 폼에 미리 입력해 놓을 문구를 설정합니다.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